반응형

[검은사막] 대양의 시대 - 에페리아 중범선 점진 증축 정보 및 능력치 비교

반응형

요즘 에페리아 중범선 보기가 어려운 일은 아니지만, 개인적으로는 뒤늦게나마 에페리아 중범선 점진을 증축했어요.

대양의 시대가 업데이트되고 한 달 동안 개인적으로는 꽤 열심히 달렸던 거 같은데요. 한 달 정도 지나서 10월 초에 물물교환 3,900회 즈음이 되었을 때, 10,240회에 도달하신 유저분이 생겼고, 중범선 재료 물물교환이 나타나는 시점이 10,240회라는 소식이 전해졌어요.

'아.. 이걸 두달 정도를 더 해야 하다니...'  그 시점에서 깔끔하게 그만뒀던 거 같아요. 곧이어 생활 경험치 이벤트도 생겼었고, 황납 변동도 있었기 때문에 대양에 더 이상 신경을 쓰지 않게 되었고요.

 

그러고 나서 한 달이 훨씬 지난 11월 20일 업데이트로 교역품 교환 구조 변경, 물물교환 정보 수동 갱신, 중범선 증축 재료 필요 교환 누적 횟수 5,120회로 감소, 자동 이동 개선 등의 의미 있는 업데이트가 있었어요. 업데이트 이전보다는 빨라진 템포로 조금 더 편하게 물물교환을 할 수 있었고, 수익도 들이는 노력에 비해서는 괜찮다는 판단이 들었어요.

 

비록 한달 반 정도 손을 놓았다가 다시 시작한 것이긴 하지만 다시 시작한 3주 정도의 시간은, 자동 이동 덕분에 검은사막 초기의 마차 무역 생각이 많이 나더라고요. 물물교환을 하는 동안 티스토리에 글을 쓰거나 할 수도 있었고, 개인적인 다른 일들도 할 수 있는 여유가 생기기도 했고요.

개인적으로는 다시 원래 모습의 생활러로 돌아간 게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어서 나름 재미있게 시간이 지난 느낌이에요. 물론 오킬루아의 눈 일일 의뢰는 자주 하기 싫을 정도로 꼭 해야 한다는 압박감이 있긴 했지만요.

 

항해할때의 움직임은 뭔가 좀 묵직한 느낌이 들더라고요. 이전 선박보다 움직임이 빠른 거 같지는 않고 뭔가 무겁지만 힘이 있어보이긴 해요.

 

중범선을 운용하는 느낌은... 에페리아 무역선이든, 구축함이든 중범선 비상이든 4시간내에 물물교환 100회를 소모하는 건 어려운 일은 아닐 테지만, 에페리아 중범선 점진을 운용하면서 물물교환에 소모하는 시간이 더욱 효율적이 되었다 정도가 될 것 같아요. 

 

- 물물교환에 소모하는 시간이 줄어서 좋아요!

- 물물교환을 위한 무게 욕심에는 끝이 없음

- 구축함 녹템 함포 10강으로 오킬루아의 눈 일일 의뢰하다보니 중범선 녹템 함포 10강도 좋아요!

- 시간은 금이라구! 친구

- 오킬루아의 눈 일일 의뢰를 또 한다고요? 점진 만드셨으니 비상도 만드셔야죠! 

 

중범선 증축을 위한 재료는 길드 우두머리 칸 소환을 하지 않는다면, 모두 오킬루아의 눈 일일 의뢰와 대양 주화, 물물교환으로 얻어야 해요.

 

+10 에페리아 무역선: 흑룡 선수상 1 선박 부품 공방 제작 후 강화
+10 에페리아 무역선: 개량형 장갑 1
+10 에페리아 무역선: 메이나 함포 1
+10 에페리아 무역선: 비층 바람 돛 1
달의 핏줄이 새겨진 아마포 180 [일일] 그믐달 길드의 칸디듐 사냥꾼
대양 주화(600)
짙은 파도빛이 감도는 규격 각목 144 [일일] 너도 좋고, 나도 좋고
대양 주화(1000)
화려한 암염 주괴 35 대양 주화(1600)
5단계 해상 교역품으로 교환하여 획득
심해의 눈물 42 [일일] 그믐달 길드의 검은무쇠이빨 사냥꾼
대양 주화(3900)
화려한 진주 결정 35 대양 주화(1600)
5단계 해상 교역품으로 교환하여 획득

 

화려한 암염 주괴와 화려한 진주 결정은 물물교환 5,120회부터 인버넨 섬과 델링하트 섬에 나타나는데요. 딱 숫자를 맞춰 나타나는 건 아니기 때문에 시간은 좀 걸리더라고요. 물물교환 갱신 78회가 되서야 수량에 맞는 재료를 구할 수 있었어요. 그나마 4시간마다 수동 초기화가 가능하게 되었기 때문에 접속시간이 길지 않은 유저들도 타이밍을 맞춰 임의로 초기화를 통해 재료 확보를 할 기회가 되는 거 같더라고요.

 

화려한 암염 주괴 26회
화려한 진주 결정 37회
화려한 암염 주괴/화려한 암염 주괴 4회
화려한 진주 결정/화려한 진주 결정 0회
화려한 암염 주괴/화려한 진주 결정 2회
등장하지 않음 9회
물물교환 초기화 합계 78회

 

떠돌이 상인 역시 등장하지 않는 확률이 더 높고, 등장하더라도 구하기 힘든 재료보다는 콕스 해적단의 증표가 대부분이라 도움은 되지 않더라고요.

 

재료가 준비되면, <나루터지기> NPC의 선박 증축 메뉴를 통해 빠르게 증축할 수 있어요.

 

최초 식량과 함포를 보급받는데 1,634만 은화가 소모되더라고요.

 

까마귀 둥지의 <대양 주화 교환원> 라비니아에게서 녹색 등급의 중범선 장비를 대양 주화로 구입할 수 있어요.

 

에페리아 무역선 - 에페리아 중범선(점진) 트리는 가용 무게의 비중이 높기 때문에, 선박 등급 간 장비 장착에 따른 속도와 기타 능력치의 차이는 크지 않더라고요.

 

  무역선(녹템10강) 무역선(파템10강) 중범선(녹템0강) 중범선(녹템10강)
속도 106.0% 112.0% 120.0% 124.0%
가속도 100.0% 100.0% 102.0% 105.0%
회전력 113.0% 120.0% 118.0% 122.0%
제동 110.0% 120.0% 118.0% 122.0%
방어력 45 90 90 110
내구도 1,006,000 1,110,000 1,380,000 1,440,000
무게 11,500 LT 15,000 LT 18,500 LT 20,900 LT
포탄 적재량 300발 300발 1,530발 1,530발
선실 30 30 50 50

에페리아 구축함 파템 - 에페리아 중범선 비상/용맹 트리 경우 중범선 녹템 함포의 피해량 차이가 크지 않아 불만이 있는 편이에요. 장비 등급 차이와 전투 측면에서 무역 트리와의 차별성 문제가 어느 있는 걸로 보여요.

 

애초에 중범선 비상/용맹/점진/균형 4종류의 차이점이 커야하는데, 각기 적은 차이를 두고 전투/무역으로만 나눈 장비로 구분하려니 비상과 용맹, 점진과 균형의 차이가 크지 않으며, 비상/용맹으로 물물 교환을 하는데 크게 효율이 떨어지지 않고, 전진/균형으로 대양 몬스터를 잡는데 크게 효율이 떨어지지 않는 상황이 된 것 같아요.

 

물론 중범선 증축 과정이 긴 시간을 소모하다보니, 개별 특화보다는 범용성에 중점을 두게 된 것 같기는 하지만요. 만약 차이가 너무 심해서 속도만 빠른 비상, 함포 재장전 시간만 짧은 용맹이 되어 무게는 물물 교환을 못 할 정도로 적다거나, 무게는 높지만 거북이가 된 점진과 이도 저도 아닌 균형이었다면 또 다른 문제가 생기기는 했겠지만요. 어느 콘텐츠든 밸런스를 잡는 건 힘든 것 같아요.

  

무역선 - 에페리아 중범선 점진 트리의 경우는 무역선 파템 함포와 차이가 크기 때문에, 무역선 증축만 했거나 별도로 구축함 녹템 10강으로 오킬루아의 눈 일일 의뢰를 수행했던 유저들은 어느 정도 향상되었다는 느낌을 받게 되더라고요.

 

  구축함(녹템10강) 무역선(파템10강) 중범선(녹템10강)
함포 8문 4문 18문
대양몬스터 추가 피해량 12000 x 4타격 20000 x 2타격 10000 x 9타격
선박 추가 피해량 6850 x 4타격 15000 x 2타격 7000 x 9타격

에페리아 중범선(점진) - 장비 없음
에페리아 중범선(점진) - 녹색 등급 장비 0강화
에페리아 중범선(점진) - 녹색 등급 장비 10강화
에페리아 중범선(점진) - 녹색 등급 장비 10강화 + 순수한 고블린 선원 8~9레벨 5명
에페리아 중범선(점진) - 녹색 등급 장비 10강화 + 순수한 고블린 선원 8~9레벨 5명 + 항해 숙련도(1145) 11.0% 추가

반응형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10)

  • JustGame
    2019.12.19 07:05

    매일 같은서버에서 교역하시는거 봐왔는데 만드셧군요 ㅎㅎ 축하드립니다 비상가셔야죠?

  • 생활누비
    2019.12.22 20:32

    중범선 증축 축하드려요!
    저도 주인장님 조언을 듣고 이것저것 손대보다가, 검은사막 컨텐츠는 한가지를 파서 기반을 마련해둔게 없으면 죽도밥도 안되겠다 싶어 점진을 준비하고 있어요.
    개인적으로 궁금한 사항인데, 점진으로 자동이동 위주로 교역을 한다면 어느정도 시간을 남기고 완료하게 되나요?
    그리고 교역을 하다보면 기운이 넘쳐나게 되는데, 거의 바다에 있다보니 어디서 소모할지 고민하게 되네요. 혹시 추천하시는 소모처 있을까요?

    • 2019.12.23 06:09 신고

      예전에 울티마온라인이나 다크에이지 오브 카멜롯, 에버퀘스트, 와우같은 게임을 외에는 저도 게임 1개의 플레이 시간이 긴 편이 아닌데, 검은사막은 제대로 해 보려면 호흡이 좀 길어야겠더라고요.

      대부분의 게임이 오래한 유저들에게는 기반과 매리트가 있기는 하지만요.

      자동 이동 개선된 후로는 수동 이동으로 물물교환을 아예 안하고 자동 이동해 놓고 다른 일 하면서 교역하는 편인데요.
      중범선 점진으로 교섭력 100만 소모하는데, 2시간 ~2시간 30분 정도 걸리더라고요.

      플레이 시간이 그리 긴 편이 아니라서 기운에 여유가 있는 건 아닌데, 기운이 가득 차면 고기 확보할 겸 채집(도축)하는 편이에요.

  • 늅뉴비
    2019.12.24 05:47

    중범선 증축 너무 부러워요.. ㅠㅠ
    저도 구축함과 무역선 두대를 사용하고 있는데, 배 이동속도 10%의 차이가 실제로 어느정도의 차이인지 모르겠어서 파템제작을 뭐로 해서 첫 중범선을 무역트리로 할지 구축트리로 할지 고민이에요.
    채팅보면 저 말고도 이런 고민을 하시는 분들이 많던데, 비상 유저분들은 엄청난 차이가 난다고만 말씀하시고 균형 점진 유저분들은 차이 별로 안난다고 말씀들하시고 하셔서 더 혼란스럽더라구요.
    이속 10%차이가 대양한바퀴를 도는데 많은 시간의 차이를 낸다거나 하는 유의미한 차이가 있을까요?

    • 2019.12.24 11:37 신고

      체감하는데 개인차가 있어서 단정지어 말씀드리기는 힘들겠지만, 속도 차이는 있는 걸로 보여요.

      구축함 녹템 - 파템 - 비상 트리 탄 유저와 무역선 녹템 - 파템 - 점진 트리 탄 유저가 체감이 다르고, 오킬루아의 눈 일일 의뢰를 위해 구축함 녹템 사용하면서 점진 트리를 별도로 탄 유저가 체감하는 게 조금 달라서 그런데요.

      항해 방식이 주로 수동이시면 구축함 파템 - 중범선으로 가셔서, 빠르게 오킬루아의 눈 일퀘하시고, 수동 항해 빠르게 하면서 물물교환 하시는 게 나을 듯 하고요.

      항해 방식이 자동 이동으로 게임 플레이에 긴 시간 할애 가능하신다면, 무역선 - 중범선으로 가셔서, 물물교환 좀 더 쉽게 하시는 게 나은데, 이 경우 구축함 녹템 10강으로 오킬루아의 눈 일퀘하시면 파티하시는 않는 한 시간 소모는 감안 하셔야 하더라고요.

      제가 후자 쪽인데, 구축함 녹템 10강으로 2달 정도 오킬루아의 눈 일퀘하다가 중범선(점진)으로 일퀘 시작하니 함포 데미지 차이도 크지만, 이동 속도도 확연한 거 같더라고요.

      당연히 자동 이동으로 물물교환하기 위해 이동하는 속도도 차이가 나지만 자동 이동 특성상 무역선 - 중범선(점진) 의 무게 변화 체감이 더 커서 체감하는 비중은 낮은 것 같아요.

  • 히옷
    2019.12.26 11:54

    중범선 축하드립니다!!
    근데 중범선 뽑으시자마자 이번에 물교 너프가 많이되서 아쉬우시겠어요ㅠㅠ

    균형과 점진의 차이는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균형에서 1500의 무게를 추가로 얻게됨으로써 생기는 차이가 궁금해요

    • 2019.12.26 18:47 신고

      다른 게임도 그렇지만, 보통 유저들이 콘텐츠 변화에 실망감을 표출하는게 투자(플레이하는 시간, 소모 재화)와 비례하는 것 같은데요.

      개인적으로 하루 플레이 시간이 긴 편이 아니고, 검은사막 플레이 할때, 한가지 콘텐츠에 다 쏟아붇는 편이 아니라서, 너프 체감은 잘 모르겠어요.

      수익은 줄었지만 중범선 제작이 조금 수월해진 덕을 본 편이라, 좋은 방향으로 가겠죠 뭐.

      물물교환시 자동 이동만 하는 편이라 속도보다는 무게를 우선시해서, 조금이라도 교환 경로 잡기 편한 점진이 나아보이기는 하는데, 비상으로도 만족하면서 물물교환 하시는 분들도 계셔서, 그냥 중점을 어디에 두는가 차이 같아요.

  • 리테리
    2020.03.24 17:39

    선생님 글 쓰신지 3개월여가 지났습니다마는, 지금 시점에 물물교환에 입문을 한다면 비상을 목표로 하여야 맞을까요? 점진을 목표로 하여야 맞을까요? 제 경우 호위선과 범선 둘다 파템 5강을 가지고 있고, 물물교환은 시작도 하지 않은 상황인데, 어느 배의 증축을 목적으로 하여야 할지 의견 여쭙고 싶습니다

    • 2020.03.31 04:33 신고

      물물교환을 저처럼 다른 일 하면서 자동이동으로만 한다면 큰 차이는 없지만.
      그 동안 물물교환 관련 수정 사항도 많았고, 물물교환에 할애하는 시간이 많고, 수동 항해로 빠르게 교섭력 소모한다면 대부분 비상을 우선하는 분위기인것 같아요. 실제 효율 차이도 꽤 나고요.

Designed by JB FACTORY